사용자 삽입 이미지


제목 : 겸손
지은이 : 김희수
출판년도 : 2007년 6월 5일
출판 : 엘도라도


'태산은 보잘것없는 흙이라도 사양하지 않기에 높고,
강과 바다는 보잘것없는 실개천 하나도 거부하는
일이 없기에 그토록 깊은 것'..

이라는 옛말이 있단다.

처음 듣지만 처음 들은 것 같지 않은 느낌.

책 한권 읽었다고 사람이 갑자기 겸손해 질리는 없겠지만 많은것을 느끼게 해준 책.

블로그 이미지

웹오피스 개발자 피스티스

사이냅소프트에서 웹오피스를 개발하고 있습니다.